[부상] “뼈는 이상없다” 발목 다친 허훈, 27일 재검진 예정

프로농구 / 수원/최창환 기자 / 2021-09-25 19:09:21

일단 최악의 상황은 피한 것으로 보인다. 발목부상을 입은 수원 KT 가드 허훈(26, 180cm)의 뼈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허훈은 25일 서수원칠보체육관에서 열린 전주 KCC와의 연습경기 도중 발목부상을 입었다. 허훈은 3쿼터 초반 동료에게 패스한 이후 골밑으로 들어가던 도중 김지완의 발을 밟았고, 이 과정에서 왼쪽 발목이 꺾이는 부상을 입었다.

부상 직후 교체된 허훈은 현장에서 아이싱 조치를 받았고, 3쿼터 종료 직전 병원으로 이동해 검진을 받았다. 아직 붓기가 가라앉지 않아 MRI진단을 받진 못했지만, 뼈에서는 큰 이상이 발견되지 않았다. KT 관계자는 허훈에 대해 “X-레이 촬영을 했는데 뼈는 이상이 없었다”라고 말했다.

허훈은 붓기가 가라앉은 이후 재검진을 받을 예정이다. KT 관계자는 “일단 27일에 재검진을 받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허훈의 정확한 부상부위 및 몸 상태 역시 이때 나올 가능성이 높다.

#사진_점프볼DB(홍기웅 기자)

 

[ⓒ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최근기사

JUMPBALL SNS